서울 중심 또 하나 프리미엄 아파트의 시작

예마루알림

예마루이야기

예마루이야기

Home > 예마루알림 > 예마루이야기

장미

  • 예마루
  • 2020-10-13 15:39:43
  • hit34
  • vote2
  • 210.178.175.77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장미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돌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빨간 장미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꺽으려다. 잠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붉게 핀 자태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혼자 보기 아까워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눈으로, 가슴으로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마음에 담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년 다시 이 길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날 때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둘이라면, 빨갛게 핀 너의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열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우리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피우리라.
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[0]

열기 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