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 중심 또 하나 프리미엄 아파트의 시작

예마루알림

예마루이야기

예마루이야기

Home > 예마루알림 > 예마루이야기

묵언

  • 예마루
  • 2020-11-10 11:52:13
  • hit44
  • vote3
  • 210.178.175.77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묵   언

예마루 요양원에 계시는 어르신 한분 중에 거실 쇼파에 앉아 하루종일 한 마디도 하시지 않고 계신다.

가끔 미소를 지으실 뿐 도무지 입을 열지 않으신다.

다른 어르신들은 워크 메이트, 도보, 워커, 휠체어 운동을 하시느라 분주하게 움직이고, 가끔 소리도 지르시고, 사방을 분주히 돌아 다니고 하시는데, 이 분은 움직임도 별로 없으시다.

거실 t.v를 응시 하시면서, 다른 어르신들 하시는 모습만 보신다.

이 어르신은 어떤 생각을 하고 게실까. 혹시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무엇을 찾으려 애쓰나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다 부질 없는 것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보고 듣고만 있어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웃고 사는 세상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무엇을 말 하려 하느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나면 헛 소리되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다 부질 없는 것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무엇을 알려 하느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잊고 살 것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무엇을 얻으려 하느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먹고 살면 되지

이렇듯 깨달음을 얻어 세상사 다 알고 계신 듯 오늘도 수행자 처럼 거실 쇼파에 미소를 지으시며 앉아 계신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예마루 요양원어르신: 정 0 녀.
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[0]

열기 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