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 중심 또 하나 프리미엄 아파트의 시작

예마루알림

예마루이야기

예마루이야기

Home > 예마루알림 > 예마루이야기

꽃과 나비처럼 살다.

  • 예마루
  • 2020-11-21 18:01:06
  • hit153
  • vote4
  • 210.178.175.77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꽃과 나비로 살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꽃밭에서, 당신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한송이 꽃이 되어 피어나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난, 나비처럼 훨훨 날아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당신을 찾았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여름 소낙비에 흠뻑 젖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날개를 접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당신 꽃잎에 숨었다.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늦 가을에 져버린 꽃밭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날지 못하는 나비되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꽃씨 뿌려진, 대지 위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애벌레의 꿈을, 다른 봄에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맡기고.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겨울 꽃밭에 다시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한 송이 꽃으로 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당신을 바라보며,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에덴동산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예마루 요양원에서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따뜻하게 보내리.

 

    예마루 요양원 어르신: 홍0전, 정0순.https://youtu.be/rb4DtNpGE0w(하얀나비)
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[0]

열기 닫기